Thursday, October 17, 2013

Some Tidbits from Articles about Koo Hye Sun

English translation by cheerkoo @ GHS soompi thread page 1267

http://news.nate.com/view/20131015n06286
구혜선은 지난 10월12일 오후 3시 40분부터 약 30분간~At the WWfestival, GHS talked for about 30 min.

이 날 강연을 통해 구혜선은 토크쇼의 사회를 맡은 JTBC 아나운서 장성규와 함께 시종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아나운서 장성규는 “여자의 변신은 무죄라지만 스펙트럼을 어디까지 넓히려는 건가~The MC JTBC Announcer Jang SungGyu and GHS got along so great that day~He said:"It is no sin for women to transform, but how far is your spectrum going to spread...

구혜선은 “다양한 활동을 하는 것은 내가 하고 싶은 것을 하는 것, 머리속에 있는 걸 다양하게 표현하는 것일 뿐이다”며 “내가 누군가를 만나 사랑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 20대보다 서른이 되니까 연애 관이 바뀌는 것 같다”~ GHS responded: "The reason I do various things is because I want to do them and I am merely expressing what is in my head in various ways. But, what is more important (to me?) is to meet someone to love."

페스티벌 관계자는 "이 시대의 진정한 원더우먼, 팔방미인의 대표자로서 여자들에게 희망과 조언을 해줄 수 있는 구혜선씨를 초청하여 많은 여성들이 함께 공감하고 배울 수 있는 시간이 된 것 같아서 좋았다. 사회 활동도 많이 하는 구혜선씨가 원더우먼 페스티벌에 참여했다는 것 자체가 좋은 시간이었기를 바란다. 다음에도 함께 하고 싶다”며 후기를 전했다.~One organizer of the WWfestival said: "She is a true Wonder Woman of this generation and the leader of multi-talented. I loved it that we were able to invite her so that she can instill hope and message to these women who can also empathize with her. It is good to just have GHS-ssi participate in the festival and I hope we can have her again and I hope everybody have a good time."

http://news.nate.com/view/20131015n21565
제 작한 의자, 스탠드조명, 책자형 조명, 나비형조명, 컵조명 등 43점~At the Butterfly Effect exhibit, GHS has about 43 pieces on display such as chairs, stand lights, desk lights, butterfly-shaped lights, cup-lights, etc. (I lost the article but she also made video of the nature as a background with a poem---for the exhibit.)

http://www.cyworld.com/qlif3ql/6707375
구혜선 연출 '복숭아나무', 브뤼셀 경쟁부분 진출배우 구혜선이 두 번째 장편영화 연출작인 '복숭아 나무'로 '제31회 브뤼셀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를 찾았습니다. 구혜선의 '복숭아 나무'는 이번 영화제에서 경쟁부분인 '7번째 궤도'의 후보로 올라 주목을 받았습니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아쉽게 수상은 하지 못했지만, 단순 초청작이 아닌 경쟁부분에 진출했다는 점에서 남다른 의미를 지닌다"고 밝혔습니다. '브뤼셀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는 스페인의 시체스, 포르투갈의 판타스포르토-오포르토와 함께 세계 3대 국제 판타스틱 영화제로 꼽힙니다. [ 이해완 기자 / parasa@mbn.co.kr ] 출처 : http://www.mbn.co.kr/pages/news/newsView.php?category=mbn00007&news_seq_no=1338795
This is an old news and I may have posted it already...but a blogger posted that: GHS's Peach Tree is being shown at the 31st Brussel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Her film was invited so that it can be an item in the competition section.  That in itself received much attention. YG also said: "Even though her film did not win, the fact that her film was not just invited to be shown, but that it was submitted under the competition category is very meaningful." Also, Brussels film festival is an extremely well known to the world.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1310150913459610
구혜선은 지난 10월12일 오후 3시 40분부터 약 30분간 상암 월드컵공원 내 노을공원에서 강연문화기업 마이크 임팩트가 개최하는 ‘2013 원더우먼 페스티벌’에 2030 여성들의 멘토로 참여했다.
This article says that GHS was invited to WW festival as women's "mentor". (that is nice...I sometimes think of her as my mentor...if I feel down about what I am doing or not doing,,,sometimes I wake myself up when I think about what would GHS do...keke...)

No comments:

Post a Comment